<- 이전창으로

한야 타투도안

다음창으로 ->

어깨문신
001.jpg
연예인 문신
002.jpg
미니 타투
003.jpg
연꽃타투
004.jpg
어깨문신
005.jpg
한야 도안
006.jpg
여자문신
007.jpg
여자 트라이벌
008.jpg
미니 타투
009.jpg
어깨문신
010.jpg
여성트라이벌
011.jpg
한야 도안
012.jpg
연꽃문신
013.jpg
연꽃타투
014.jpg
어깨문신
015.jpg
연꽃문신
016.jpg
여성트라이벌
017.jpg
한야 도안
018.jpg
여자 트라이벌
019.jpg
어깨문신
020.jpg
여성 문신
021.jpg
여자문신
022.jpg
연꽃타투
023.jpg
한야 도안
024.jpg
여성트라이벌
025.jpg
여성 문신
026.jpg
연꽃문신
027.jpg
연예인 문신
028.jpg
여자문신
029.jpg
한야 도안
030.jpg
여성 문신
031.jpg
여성트라이벌
032.jpg
연예인 문신
033.jpg
연꽃타투
034.jpg
여성 문신
035.jpg
한야 도안
036.jpg
연꽃문신
037.jpg
여성트라이벌
038.jpg
여자 트라이벌
039.jpg
여성 문신
040.jpg
미니 타투
041.jpg
한야 도안
042.jpg
여자문신
043.jpg
연꽃타투
044.jpg
연예인 문신
045.jpg
미니 타투
046.jpg
여자 트라이벌
047.jpg
한야 도안
048.jpg
연예인 문신
049.jpg
여자문신
050.jpg
미니 타투
051.jpg
연꽃문신
052.jpg
여자 트라이벌
053.jpg
한야 도안
054.jpg
 
 <- 이전창으로

한야 타투도안

다음창으로 ->

 

한야  (세존(世尊)보다 한 단계 위인 지고신(至高神))

 

한냐[般若, はんにゃ]

한냐는 본래 아름다운 여인으로 승려와 사랑에 빠졌으나 이루어질수 없는 사랑 때문에

남자에게 원한을 품고 죽어서 원령으로 변했다.

때문에 한냐는 남자에 대한 극도의 혐오감을 드러내며 남자나 아기를 잡아 먹는다.

일본의 전통극인 노(能) 에 등장하는 한냐의 가면은 귀밑으로 찢어진 입으로 살기등등한 미소를 머금고 처량한 눈길을 보내는 여귀의 형상을 띠고 있지만 원래 반야(般若)란 불교에서는 세존(世尊)보다 한 단계 위인 지고신(至高神)으로 숭앙받는 존재이기도 하다.